지난 한해는 마이크로소프트 입장에서는 참으로 답답한 한해이지 않았나 하는 생각을 해 보게 됩니다.

윈도우7이 여전이 50% 이상의 점유율을 유지하고 있는 가운데 주력으로 밀어 보고자 했던 Window 8 이 그 기대에 충분히 못미치고 있는 상태이며 아울러 윈8.1조차도 현재 이용자들에게는 그리 별다른 좋은 반응을 얻고 있지 않으니 말입니다.



■ 윈7 여전히 강세, 윈8, 8.1 여전히 부진했던 지난해 


아래 그래프를 보시면 알 수 있다 시피 지난해 주력으로 밀고자 했던 Win8의 경우는 지난해 전체 점유율을 합산해 봐도 전체 6.11%로 두자리 수도 넘기지 못한체 한해를 마감하는 수모를 겪기도 했었습니다.




아울러 Win7의 경우는 월별 시장점유율에 큰 변화를 보이지 않으면서 지난 한해 동안 거의 수평상태에 머물고 있는 것을 확인해 보실 수가 있습니다.

그만큼 소비자들이 지난해는 OS업데이트에 대해서 거의 반응을 보이지 않았었다는 증거이기도 하구요.




■ Window XP 업데이트 중단, 하지만 중국이 변수


지난해 초 중국을 제외한 몇몇 국가들이 여전히 XP에 대한 과반수 이상을 차지하고 있었습니다.

그러나 시간이 지날 수록 이러한 상황은 점점더 줄어들게 되었는데요.




하지만 2013년 12월까지의 국가별 데스크탑 OS 동향을 살펴보면 여전히 중국의 경우는 XP에서의 탈피를 하지 못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었습니다.


이미 중국에서는 마이크로소프트측에 공식적으로 보안 업데이트에 대한 요청을 한 상태 인데요.

13억 인구를 보유한 중국에 대해서 과연 MS가 어떤 입장을 보이게 될지 궁금하긴 합니다.

아직 언론을 통해서 MS측의 공식입장은 못듣고 있는 것 같네요.



마이크로 소프트가 데크탑 운영체제에 대해서 특단의 조치를 취하거나 소비자들의 구미에 들어 맞는 신규 OS를 출시하지 않는 이상은 올해 OS시장 동향 역시도 작년 한해와 별반 큰 차이를 보이지 않을 듯 합니다.

오히려 XP업데이트 지원 중단은 어쩌면 Win7의 이용자 증가를 가져 오지 않을까 하는 생각마져 들게 만드네요.


Posted by 벙커쟁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TikNTok 2014.01.01 17: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중국이 xp 점유율이 상당하군요!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그리고 새해 복 많이받으세요^^ 2014년에도 응원하겠습니다!

  2. 엠엑스 2014.01.01 17: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막 익숙해져서 이제좀 쓸만하다 싶으면 상위버전이 나오니...
    다들 실증나서 그냥 쓰던거 쓰나 봅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3. 듀륏체리 2014.01.01 18: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예전에 XP 사용자가 제일 많던 시절에도..
    인도와 중국은 윈도우 95 사용자가 대부분 이었던..^^;;
    개인적으로는 OS가격이 너무 비싸서..
    매번 업데이트는 부담스러워, 한두개 정도는 건너 뛸 수 밖에 없는 것 같아요.

  4. 권보경 2014.01.01 18:3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중국이 Win XP를 계속 쓰는 한 MS에서도 업데이트를 해주지 않을까요??

  5. 일진언니 2014.01.01 19: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일반사용자로서는 xp를 써도 불편한게 별로없으니깐요. Xp사용자가 중국에만 몰려있는건 처음알았네요~~